방역 사각지대 외국인 근로자 기숙사에 방역물품 전달

안산 스마트허브 기숙사 이용 근로자 538명에 손소독제 등 지급, 셀프소독 요령 안내

전지훈 기자 | 입력 : 2020/04/30 [10:04]

[안산시] 시(시장 윤화섭)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스마트허브)의 내·외국인 근로자 기숙사에 방역물품을 지원한다.

 

 

▲ 안산시,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사각지대 없앤다  © 대한행정사신문

 

30일 시에 따르면 안산 스마트허브에 기숙사를 운영하는 업체는 46개소로 내국인 329명, 외국인 199명 등 538명의 근로자가 이용하고 있다.

 

기숙사 시설은 좁은 곳에서 근로자들이 집단생활을 하는 특성상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이 쉽지 않아 코로나19 집단발생의 사각지대로 우려가 높다. 특히 외국인 근로자의 경우 언어장벽, 정보접근성 등의 문제로 스스로 방역에 대한 책임을 다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시는 방역 사각지대를 놓쳐 폭발적인 감염 재확산이 발생했던 다른 지역 사례를 교훈삼아 감염 취약지역인 공단 내 기숙사를 대상으로 다음달 1일까지 손소독제 1천100개, 소독약 128개, 부직포 행주 1천200장을 지원하고 셀프소독 요령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관리 체계를 유지하고 신속하고 철저한 방역 지원을 통해 코로나19가 스마트허브에서 발생하지 않도록 최우선적으로 살피겠다”고 말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이주환의원, 행정사법 일부개정(안) 발의 "대환영"
1/6
광고
대한행정사회, 설립준비 진척 너무 늦어 회원피해 / 대한행정사신문사
이주환의원, 행정사법 일부개정(안) 발의 "대환영" / 대한행정사신문
제1기 대한행정사회 실무교육 실시안내 공고 / 김완영 기자
행안부, 행정사법인 10여건 접수중 5건 설립인가 / 김완영 기자
행정사는 행정사법 범위내 노무업무를 처리해야 / 김완영 기자
대한행정사회, 협회사무실 준비로 분주하게 움직여 / 김완영 기자
7회 일반행정사 합격 수기 이은주 행정사 / 설재오행정사전문기자
법무사법 개정안 발표로 전국행정사들 크게 반발 / 전지훈 기자
법무사, 내용증명·계약서 작성은 변호사법 위반 / 설재오 행정사전문기자
개업행정사, 신문사홈페이지 무료광고사이트 접수 / 대한행정사신문
광고